부산시, 부산청년창업허브 'ICT 뉴 워크 스페이스' 개관
부산시, 부산청년창업허브 'ICT 뉴 워크 스페이스' 개관
  • 노컷뉴스
  • 승인 2022.07.06 08: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핵심요약
연제구 (구)동남지방통계청에서 문 열어
정보통신기술 인재양성·기업 성장 지원
스타트업 코워킹 공간 등으로 활용키로
지역 정보통신기술 산업 육성을 위한 부산청년창업허브 'ICT NewWorkSpace'가 6일 문을 열고 본격 운영에 들어간다. 부산시청 제공
지역 정보통신기술 산업 육성을 위한 부산청년창업허브 'ICT NewWorkSpace'가 6일 문을 열고 본격 운영에 들어간다. 부산시청 제공
지역 정보통신기술 산업 육성을 위한 부산청년창업허브 'ICT NewWorkSpace'가 6일 문을 열고 본격 운영에 들어간다.

부산시는 6일 오후 2시 연제구 (구)동남지방통계청에서 부산청년창업허브 ICT NewWorkSpace' 개관식을 개최한다고 밝혔다.

부산청년창업허브 'ICT NewWorkSpace'는 지난 2020년 기획재정부의 '혁신도시별 이전공공기관 연계 10대 협업사업'에 선정돼 건립이 추진됐다.

총사업비 42억 원(전액 국비)을 투입, 기존 (구)동남지방통계청을 리모델링해 지하 1층, 지상 4층 규모(연면적 2,050.18㎡)로 올해 4월 준공을 마무리했다.

지난달에는 입주기업 선정까지 완료됐다.

지하 1층부터 지상 1층까지는 'ICT이노베이션스퀘어센터'의 협업 공간으로 ▲교육장 ▲북카페 ▲회의실 ▲테스트베드 실 ▲전시 공간 ▲개발실 등이 있고, 지상 2층부터는 정보통신기술 기업이 입주해 있다.

앞으로 시는 협업 공간에서 'ICT이노베이션스퀘어 확산사업'(총사업비 130억 원)을 추진할 계획이다.

'ICT이노베이션스퀘어 확산사업'은 2020년부터 2023년까지 부·울·경 지역에 매년 1천여 명 이상의 디지털 혁신 인재 양성을 목표로 실무형 전문 인재양성 교육, 세미나, 멘토링, 사업화 등을 지원하고 있다.

지난해까지 부산 722명을 포함해 전체 2,129명을 교육했다.

이번 부산청년창업허브 조성으로 그간 센텀벤처타운에서만 이루어지던 교육, 개발지원 등이 동시에 이뤄지게 됐다.

현재 'ICT NewWorkSpace'에 입주해 있는 기업은 ㈜하스, 노마드랩, 베스핀글로벌테크센터㈜ 등 9개 사이다.

특히 3층과 4층을 모두 사용하는 베스핀글로벌테크센터㈜는 지역 정보기술(IT) 인재 양성을 위해 전문강사, 프로그램 지원과 채용 연계 서비스 등을 제공하는 글로벌 클라우드 기업인 베스핀글로벌의 부산 법인이다.

이렇듯 'ICT NewWorkSpace'는 전문인력을 양성하고, 청년이 모이고 창의적인 아이디어가 발굴되는 곳이다.

특히, 서로간 정보가 교류돼 취업뿐만 아니라 스타트업 지원의 협업 공간으로 활용되는 등 청년들이 일하기에 좋은 인프라를 제공한다.

박형준 부산시장은 "부산청년창업허브 'ICT NewWorkSpace'가 ICT산업육성 전초기지로 교육에서 창업, 스케일업까지 한 건물에서 가능하고 인근 청년행복주택까지 있어 15분 생활권의 좋은 모범사례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CBS노컷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로 함께 세상을 바꿉니다. 각종 비리와 부당대우, 사건사고와 미담 등 모든 얘깃거리를 알려주세요.

부산CBS 김혜경 기자 hkkim@cbs.co.kr

<노컷뉴스에서 미디어N을 통해 제공한 기사입니다.>

Tag
#부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