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현장] '저 산 너머' 감독 "코로나19 속 개봉, 영화가 또 다른 희망되길"
[N현장] '저 산 너머' 감독 "코로나19 속 개봉, 영화가 또 다른 희망되길"
  • 메디테크뉴스
  • 승인 2020.04.20 22: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영화 '저 산 너머' 포스터


<디지털뉴스팀> '저 산 너머'를 연출한 최종태 감독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코로나19) 속 개봉을 하는 소감을 밝혔다.

20일 오후 서울 용산구 한강대로 CGV 용산아이파크몰에서 '저 산 너머'(감독 최종태) 언론배급시사회가 열려 배우 이항나, 안내상, 이경훈, 정상현, 이슬비, 김동화, 최종태 감독이 참석했다.

이날 최종태 감독은 "오랜만에 극장에 가득 찬 모습을 보니 감회가 새롭다"며 "현재 코로나19 속 큰 어려움을 겪고 있는데 대한민국이 희망이 되고 있다"고 인사했다.

이어 "'저 산 너머'가 또 다른 희망이 되길 바란다. 코로나19로 우리가 무엇을 잊고 지냈는지 많이 배우게 된다. 영화를 통해서 깨닫는 이유가 되길 바란다"면서 "이 영화가 계기가 되어 극장과 영화계가 활성화되길 바란다"고 소망을 덧붙였다.

한편 '저 산 너머'는 가난하지만 행복했던 그 시절, 가족의 사랑 속에서 마음밭 특별한 씨앗을 키워간 꿈 많은 7살 소년의 이야기를 그린 힐링 영화로, 종교, 신앙을 초월해 모두를 품었고 모두가 사랑한 故 김수환 추기경의 어린 시절을 다룬 첫 극영화다.

'오세암' 등을 선보인 故 정채봉 동화작가의 동명의 소설을 원작으로 한다. 오는 30일 개봉.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