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한의대 ‘메디푸드 음료 연구회 동아리’, 전통주 칵테일경연대회 대상 수상
대구한의대 ‘메디푸드 음료 연구회 동아리’, 전통주 칵테일경연대회 대상 수상
  • 배종길 편집장
  • 승인 2024.05.14 10: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동성로 축제 기간, 전통주 칵테일경연대회 일반 부문 대상과 참가자 전원 수상

<메디테크뉴스=대구> 대구한의대(총장 변창훈)는 지난 11일 대구 동성로 축제 기간 메디푸드 음료 연구회 동아리 학생들이 전통주 창작 칵테일경연대회에 참가하여 일반 부문 대상과 참가자 전원 수상하는 쾌거를 거두었다.

이날 대회는 대구 지역 특산주 기업인 삼오전통주(스마트팜에서 재배한 새싹 삼과 자연농법으로 재배한 동방주, 엄나무로 제조한 엄청주)를 이용한 대구 동성로 거리의 활성화를 위한 주제로 참가자들이 다양한 창작 칵테일을 선보였다. 

 

 

본선에 오른 46명 참가자 중 일반 부문 영예 대상 △The 1st prize(대구서구 국회의원상)은 메디푸드HMR산업학과 최정온씨가 받았다. △The 2st prize(국회의원상)은 메디푸드HMR산업학과 정윤진씨, △The 3st prize(국회의원상)은 평생교육경영전공 박상순씨, △특별상 동성로상점가 상인회장상은 메디푸드HMR산업학과 김경자씨, △한국외식제과직업전문학교장상은 평생교육복지전공 김근혜씨가 각각 차지했다. 

 

이번에 수상한 학생들은 모두 미래라이프융합대학 메디푸드 음료 연구회(회장 한인호) 동아리 학생들로 주말에 수업 후 자발적으로 모여서 연습하면서, 창작 칵테일을 만들며 스토리를 입히고 연구하였다.

동아리 지도(메디푸드HMR산업학과 이희수)교수는 “학생들이 경연대회를 통해 자신의 기술과 지식을 향상시킬 수 있고, 자신의 역량을 시험하고 발전시키는 기회가 된다. 경쟁을 통해 다른 참가자들로부터 학습하고 네트워킹의 기회를 얻을 수 있다. 이를 통해서 새로운 아이디어를 얻거나 새로운 분야에 대한 관심을 발견할 수도 있다.” “성인학습자들의 동아리 활동은 학습 역량 강화 및 학습 공동체 형성, 평생 학습 실천 등을 통해서 자기 주도적이고 지속적인 학습을 실천할 수 있다.”라고 하면서 학생들에게 동아리 활동과 다양한 음료 관련 전국 경연대회에 참가하길 권유하며 정보를 공유한다고 전했다.

 

대구한의대 미래라이프융합대학은 각 학부(과) 및 전공의 특성에 따라 미래의 비전을 제시하고, 성인학습자들의 특성을 반영하여 주말 및 야간수업, 다학기제, 집중이수제, 사이버강의, 블랜디드러닝, 성인중심교육프로그램, 비교과프로그램, 학습경험인정제 등 다양한 프로그램과 지원시스템을 성인친화적인 학사제도를 통해 학생들에게 제공되고 있다. 성인학습자들의 학습능력 향상, 기초학력진단, 맞춤형 학습자원, 일·학습 병행의 어려움 극복을 위한 심리 지원 등 프레이리성인학습센터를 운영하여 1대1 상담 및 학습지원이 최고의 수준으로 이루어지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